상단여백
HOME 사람人 이웃들 봉사/미담
한국GM 새마을금고, 성산구에 백미기탁

한국GM 새마을금고(이사장 이상규)는 1월 11일(목) 성산구(구청장 양윤호)를 찾아 동절기를 어렵게 보내고 있는 저소득 가구를 위해 사용해 달라며 450만 원 상당의 백미(20kg) 100포를 기탁했다.

한국GM 새마을금고는 이웃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하는 새마을금고의 ‘사랑의 좀도리 운동’의 일환으로 저소득가정의 어려움을 나누고자 백미를 준비했다.

‘사랑의 좀도리 운동’은 새마을금고의 사회공헌사업의 하나로 옛날 어머니들이 밥 지을 때 쌀을 미리 한술씩 덜어내어 부뚜막의 단지에 모았다가 남을 도왔던 ‘좀도리’의 전통적인 십시일반의 정신을 오늘에 되살려 어려운 이웃을 돕자는 사랑과 정성의 운동’이다. 

이날 기탁된 백미는 관내 저소득가정 100세대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지원될 예정이다. 
  
이상규 이사장은 “지역에 뿌리를 둔 업체로서 이웃사랑의 마음을 실천하고자 백미를 기탁하게 됐다”며 “한국GM 새마을금고는 앞으로도 따뜻한 나눔을 실천go 어려운 이웃들에게 행복을 전달하는 지역 금융업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윤호 성산구청장은 “잊지 않고 나눔을 실천하는 여러분이 있어 감사하다”며 “2018년 무술년 새해에도 우리 성산구는 나눔실천 운동인 행복나눔릴레이를 통해 따뜻한 나눔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GM 새마을금고는 2012년부터 지역 내 저소득 소외계층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꾸준히 백미를 기탁하는 등 지금까지 2,000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으로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을 전하는 데 앞장서 왔다.    

김홍준 기자  hongjun1012@hanmail.net

<저작권자 © 창원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