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생활 공연/전시
하피스트 곽정의 '하프이야기'

창원문화재단(대표이사 신용수)이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문화소외계층과 지역 자원봉사자를 위로하기 위해 세계 정상급 하피스트를 초청해 2017 성탄축하 객석 나눔 공연을 갖는다.

세계적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는 하피스트 곽정의 「하프이야기」는 이달14일 오후 7시 30분 성산아트홀 대극장에서 열리며 창원문화재단이 주최한다.

곽정은 주빈메타가 이스라엘 필 첫 내한공연 협연자로 하피스트로는 유일하게 직접 선정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12세때 처음으로 하프를 시작해 14세때 서울시향과 협연을 통해 데뷔한곽정은 예원학교 재학중 미국에서 열린 ‘수잔 맥도널드 캠프’에 참가 연주를 통해 당시 하프계의 거장 수잔 맥도널드와 참가자 전원의 기립박수를 받은 것을 계기로 미국유학 길에 올랐다. 94년 인디애나 음대 최우수연주자상을 받고 졸업한 곽정은 이스트만 음대에서도 최우수 연주자상을 받았고 이 대학의 77년 역사상 처음으로 하프로 대상을 받으며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곽정은 세계하프협회가 주도하는 ‘미래의 유망주’에 최초로 3회 연속 선정되기도 했고 주민메타와 함께 정기적인 협연자로 이스라엘필과 유럽 순회공연을 하며 명성을 쌓았다. 모스크바 프라하 서울시립 교향악단 등 수많은 단체들과도 협연을 했으며, 세계적 명성의 도쿄 스트링 콰르텟과는 지난 2004년 한국 공연에 이어 2007년 2월 서울, 홍콩, 일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쳐 실력을 인증받았다.

현재 서울예고와 중앙대 등에 출강중이며, (사) 국제아동돕기연합홍보대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홍보사절단 등 활발한 활동을 펴고 있으며,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대한민국 국제하프 콩쿠르의 총감독을 맡고 있다.

곽정은 이날 지난 2002년 창단한 하피데이 앙상블과 함께 비발디 <사계중 ‘겨울 2악장’>, <Moon River>, <아리랑>, <크리스마스캐럴 메들리> 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창원문화재단은 이번 공연에 지역 자원봉사자와 특별 문화소외계층을 초청할 예정이며, 만 7세이상 관람가능하다.

문의 : 719-7800.

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창원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