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불법광고물 근절 민·관이 함께 나섰다불법광고물 근절을 위한 민·관합동 캠페인 전개

창원시 의창구(구청장 이용암)는  명곡광장사거리 일원에서 창원서부경찰서와 경남옥외광고협회 창원시지부 회원, 건축허가과·읍면동 담당 공무원 등 40명이 참여해 ‘불법광고물 근절을 위한 민․관 합동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 참여자들은 상업지구 내 업소를 방문하여 불법 설치된 광고물에 대해 계도하고 안내문을 배부하는 등 건전한 간판문화 정착과 불법광고물 근절 동참분위기를 조성했다.

이어 일수전단 등 불법광고물 근절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자 간담회 시간을 마련했으며 유관기관 간 협조를 더욱 강화하기로 결의했다.

남명희 의창구 건축허가과장은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 사각지대를 줄이기 위해 노인일자리사업과 자원봉사인정제를 실시하고 있다. 불법 광고물 없는 더욱 깨끗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근영 기자  inforcross@hanmail.net

<저작권자 © 창원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